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서브배너텍스트
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메인베너
서브배너텍스트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259 작성일 2018-06-05 09:43:17
‘세례교인 19세’로 헌법 개정


헌법 개정안 ‘타당하다’ 3건만 통과

'권사 안수' 등 2건은 부결

 

성결교회 정회원 연령이 세례교인 19세로 하향 조정됐다. 
제112년차 총회 둘째 날 오전 회무에서 대의원들은 세례교인 연령을 기존 20세에서 19세로 개정했다.

법제부는 총 5건의 헌법 및 시행세칙 개정안을 ‘타당하다’고 상정했고, 대의원 재석인원 715명에게 한 항목씩 개정에 대한 찬반의견을 묻는 축조심의 방법으로 개정안을 다루었다.


 이날 개정된 헌법개정안은 총 3건으로 세례교인 연령 19세로 개정하는 안과 ‘은퇴 장로’와 ‘은퇴 목사’를 신설하는 안 등이다. 나머지 2건은 표결 결과 부결됐다.


먼저 제35조(정회원) 1항 ‘세례교인으로 예문에 의하여 서약하고 입회한 20세 이상된 자’를 ‘19세’로 하향조정 하는 안은 반대 없이 그대로 개정을 결의했다. 제41조(장로) 중 10항 ‘은퇴장로’를 신설하는 안은 715명 중 705명의 압도적인 찬성으로 통과됐으며, 제43조(목사) 4항 ‘은퇴목사’ 신설도 압도적인 찬성으로 개정됐다.


그러나 제40조(권사) 취임에서 ‘안수’를 삽입하는 개정안은 찬반토론 후 표결을 진행했으나 715명 중 292명만 찬성표를 던져 개정이 부결됐다. 제46조(사무총회) 중 ‘회의록은 10년 이상 보존’을 ‘영구보존’으로 개정하는 안은 반대 407표로 부결됐다. 

 

한국성결신문(http://www.kehcnews.co.kr)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107 교단, 종교인과세 적극 대처   관리자 17.11.20
106 종교인 과세 여전히 혼란   관리자 17.11.09
105 청년들, ‘작지만 건강한 교회’ 원해   관리자 17.11.09
104 성결교회 95개조 개혁안 발표   관리자 17.11.02
103 총회장 목회서신   관리자 17.11.02
102 총교인과세 TF팀 구성키로   관리자 17.11.02
101 2017 성결교회 부흥 콘퍼런스 열려   관리자 17.10.30
100 2017 성결교회 부흥 콘퍼런스-현장   관리자 17.10.30
99 “종교개혁 신앙 유산 이어갈 것”   관리자 17.10.30
98 군 동성애 문제 적극 대처키로   관리자 17.10.30